라이프 스타일, 문화, 식사,

도쿄의 고급주택가 시로카네의 복고풍 ‘상점가’, 그곳에서  만난 오너의 철학이 담긴 가게

이름처럼 명성도 화려한 ‘시로카네(白金)’에서 태어나 자란 사람이나 주부를 밀라네제(Milanese)처럼, ‘시로카네제’라고 할 정도로 도쿄의 고급 주택지의 하나인 ‘시로카네’. 그 이름에서 시로카네제라는 이 동네는 왠지 갈 기회가 없을것 같아요. 도쿄 미나토구 월드 페스티벌에서 월드 카드를 모으러 한번 가봤더니 의외로 서민적인 곳도 많고 가성비 좋은 가게 맛집도있는 것을 발견했어요! 상점이 많이 줄선 “시로카네”의 추천 명소를 소개합니다.

0no comment
경험, 라이프 스타일, 식사,

도쿄 아자부주반의 장수 맛집들! ‘상점가’에서 월드카드를 모으는 쏠쏠함과 함께

롯폰기 힐즈가 지어진뒤, 주민 수가 급 증가한 도쿄의 아자부주반. 아자부주반은 에도 시대부터 번화가 였었기 때문에 예전부터 있던 음식점들이 즐비한 곳이에요. 세련되면서도 서민적인 매력이있는 아자부주반의 ‘상점가’ 에서, 미나토구 월드 페스티벌에서 행해지고있는 ‘월드 카드’를 컬렉트하며 맛집을 찾아다녔어요. 런치부터, 간식, 디저트로 가는 이 코스! 아자부주반의 숨은 맛집 세 곳 에 대해 써볼게요.

0no comment
라이프 스타일, 문화, 식사,

일본 샐러리맨들의 빌딩 ‘뉴 신바시 빌딩’ 탐험

기업의 수가 어마어마한 일본. 그 회사의 수보다도 많은 건, 일본 직장인 수지요. 도쿄의 대표적인 오피스 거리인 ‘신바시’에서는, 샐러리맨의 성지 라고 불리우는 만큼 직장인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저렴이들이 많습니다. 착한 가격이면서도 맛있는 가게들과 양복 등 직장인에게 빼놓을 수없는 것들을 싸게 구할 수 있는 곳이에요.

0no comment
경험,

도쿄에서 하는 세계여행! 월드페스티벌에서 나라별로 스탬프 모으기!

도쿄에서 매년 1월부터 3월 사이에는 열리는 미나토구 월드페스티벌! 세계의 문화를 체험할 수있는 이벤트 입니다. 미나토구는 일본에 있는 대사관의 절반 이상이 모여있는어 외국인 인구도 많은 도쿄의 대표적인 글로벌 도시에요. 월드페스티벌에서는 각 대사관의 도장을 모으는 스탬프랠리와, 상점에서 받는 월드카드 랠리가 있는데 이번에 스탬프랠리를 먼저 시작해봤어요!

0no comment
경험, 문화, 식사,

도쿄 미나토구 에서 세계를 여행하자! “미나토구 월드 페스티벌 2019”

도쿄의 미나토구는 특히 더많은 외국인 거주자가 몰려있고, 일본에 있는 대사관의 절반 이상이 모여있는 국제적인 도시에요. 매년 1월부터 3월 사이에는 세계의 문화를 체험할 수있는 이벤트가 도쿄 미나토구에서 개최되고 있답니다.  이름하여, 미나토구 월드 페스티벌!

0no comment